이번 북경에서 돌아본곳중, 가장 아름다웠던곳...
대한항공 광고에 나올때는 별로였는데...

막상 도착하니,
너무 아름다워서 사진찍는것조차 잊어버리고... 시간땜에 여유없이 돌아다닌 것은 두고두고 후회가...
만약 내가 북경을 다시 간다면, 하루정도는 이곳에서 쉬어가고 싶은 곳이다.


▶ 곤명호(昆明湖)
    서태후가 군비 삥땅쳐서 만든 인공호수 그땜시 오른쪽에 산이 하나 생겨버린...
    여성의 허영심을 운운하기 전에... 인간의 의지가 어디까지 이룰수 있는지를...

    왼쪽에는 누각과 오른쪽에는 곤명산이...
    담에 갈 기회가 있으면 반드시 보트를 타 보리라...

   
    반드시 사진은 확대하여 보시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호수 건너편에는 이름모를 탑과 만리장성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멀리 불향각이 보이는데... 이곳을 향해 슬슬 출발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대희루
    중국 최대의 3층 고대극장이다.    
    어안랜즈가 절실했던 순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동궁문과 인수전 근처인것 같은데...
    처마선이나 여러 처리가 기존의 그것과는 다른...

    입구에 있는 이화원이라는 정원은 별로 내 취향은 아니었다.
    중국 사람들은 자연보다는 건축에 좀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호수 멀리서 보였던 만수산위의 불향각...  
    중국 전통 건축방식은 아닌것 같고, 약간 뭔가와 짬뽕 된듯한...
    힘들게 갔는데, 공사중 이란다. 완전 절망모드...
    이사실도 모르고 남문과 북문을 두번이나 왔다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장랑

    총 길이 728미터, 도합 273칸의 화랑
    각 칸마다 그림이 있고 중간중간 정자형식을 보인다.
    천천히 걸어가면 북문까지 갈수 있는데, 3元짜리 빵과 콜라 하나를 먹으면서 구경하는 것도...
    날씨도 덥고 사람들이 이쪽에만 몰려있고, 급히 찍었더니... T.T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외에도 청연방등 다양한 볼거리가 있다.
    이화원의 이름이 summer place라고 불리우는 이유를 느낄 수 있었지만,
    마지막에는 거의 탈진상태가 되어, 북문쪽에서는 카메라들 기운조차...

    그리고 꼭 오토가이드기 빌려서 돌아다니는 것이...
    이곳만큼은 설명없이 다닌다면, 절반의 관광이 될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a4b4 a4b4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