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으로 들른곳...

유리창은 우리나라로 말하면 인사동 같은 곳이다. 중국의 골동품과 고서화를 볼수 있는곳...
(난 첨에 유리창이라고 해서, 오해를... -.-)


▶ 유리창 입구
    어쩌면 영화에서 보아온 가장 전형적인 중국거리...
    원래는 차는 들어오지 못하고 인력거만 다닐 수 있는데...
    큰타는 뭐 다 다니더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수많은 골동품 가게들...
    장식품, 고서화, 책 등 전문분야가 있는데...
    가격은 좀 센편이었다. 가장 사고싶은 것들이 많았는데, 눈요기만...
    가장 욕심나는 당삼채 인형들이 많았던... 하나 가격흥정을 했는데... 500元 이하로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거리 끝에서 본모습
    뒷골목으로 가면 재래시장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유리창 뒤의 재래시장 모습. 약간 들어가기 망설여지는...
    몰카전용 교세라 카메라... 부담없이 찍을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예전 우리나라 닭집이 있듯이 오리집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정육점
    이더운 날씨에 그냥 고기를 내놓고 판다.
    더 잼있는 것은 위에 붙어있는 끈들이 돌아가면서 파리를 쫓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자전거포... 옛날의 우리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중국 아자씨들은 큰길이나 공원 에서도 웃통을 벗고 다닌다.
    08년 올림픽 땜시, 요즘 윗도리 입기, 머리감기, 무단횡단 안하기 운동을 한다나 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a4b4 a4b4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