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5월 초 어린이날 선물로 키즈폰 준2를 구입한지 2개월이 조금 넘었습니다.

그동안 사용하면서 불편했던 부분을 정리합니다.



지극히 저의 개인적인 사용기와 리뷰로 

일반적인 키즈폰 준2 사용자와의 느낌과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또한 아래 내용이 키즈폰 준3 반영되었으면...



사실 가장 큰 문제는 기기의 내구성임...

인터넷 검색만 잠깐 해도 기기의 내구성에 대하여 하소연하는 글을 쉽게 찾을 수 있음...

이 부분은 별도로 다룰 예정




1. 통화 소리가 작다


생각보다 통화소리가 매우 작게 느껴집니다.

물론 조용한 실내에서 통화하게에는 전혀 무리가 없습니다.


다만 놀이터나 시끄러운 실외에서는 아이가 하는 말 또는 제가 하는 말을 잘 듣지 못합니다.

놀이공원 등에서는 사실상 통화가 어려운 수준...


해당 부분은 다음 제품에서는 꼭 개선되어야 하는 부분일 듯 합니다.




2. 진동이 안 된다


키즈폰 준2는 벨소리와 무음만을 지원합니다.

진동 기능이 없습니다.


물론 학교나 학원에서는 무음으로 하면 되지 않겠냐는 생각이 듭니다.

다만 아이들이 준2를 무음으로 한 후에 다시 볼륨으로 변경해야 한다는 생각을 잘 하지 못합니다.


또한 아이들이 이러한 문제로 학교나 학원에서 준2 전원을 끄는 상황이 발생하는데요...

전원이 꺼지면 부모에게 전원꺼짐 알람이 오게 됩니다.


이러면 부모는 또 걱정을 하게 되지요...


참고로 라인 키즈폰은 진동기능이 있다고 합니다.







3. 위치를 벗어나는 알림이 늦게 온다.


키즈폰 준2의 매력적인 기능이 위치이탈 알림입니다.
그런데 아이가 위치이탈을 하면 바로 와야 하는 알림이 심할 경우 20~30분 이후 알림이 옵니다.

큰 일은 없었지만...
알림 지연에 대한 개선이 필요해 보입니다. 

해당 부분은 심각한 단점이자 문제점으로 보입니다.






4. 위치조회 오류 발생 및 위치정보 불가


한달에 한 두번 정도는 발생하는 듯 합니다.

아이의 위치조회가 몇 시간 동안 안되는 먹통현상이 발생합니다.


또한 30분 단위로 아이의 위치정보를 앱이 자동으로 가져오게 되어 세팅하였음에도

2~3일 먹통이기도 합니다.


또한 위치정보 조회기능도 먹통일 경우가 있습니다.


지금 글을 작성하는 이 시점에도 2일 이전의 위치정보에서 갱신이 안 되고 있네요...






5. 악세서리 장난


키즈폰 준2의 기본 악세서리는 사실 형편이 없습니다.

목걸이의 경우 부착 상태에서 충전에 상단한 불편이 있습니다.


이를 개선한 제품을 별도로 판매하네요...



이상으로 키즈폰 준2 2개월 솔직사용기 및 준2 단점에 대한 리뷰를 마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a4b4 a4b4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