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여행의 마지막

톤레삽호수 이야기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KBS 예능 심혜진 박명수 최정원 강민혁 설현 등이 출연한 용감한 가족으로 유명해진 곳입니다.


톤레삽 호수는 세계3위 아시아에서 가장 큰 담수호입니다.

또한 캄보디아와 베트남인이 물 위에서 생활하고 있는 삶의 터전이기도 합니다.




우선 톤레삽 호수에 가기 위해서는 배를 타야겠죠...


바로 이곳이 캄보디아 톤레삽호수에 가기위한 선착장입니다.












이렇게 생긴 티켓...









배를 타기 위해 선착장으로 향합니다.







캄보디아 국기를 단 관광선들이 여행자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배 위에서 허드렛일은 이 어린 아이들이 다 한다는...








드디어 배가 출발하고...











한 쪽에는 톤레삽 호수에서 잡아올린 수산물을 거래하는 수산시장이 보입니다.


한 때는 톤레삽 호수는 물반 고기반 이었다고 합니다.

지금도 이 호수는 캄보디아 주민들의 주요 단백질 공급원이라고 합니다.












호수 중앙부로 가는길...

배 위에서는 아이들이 안마 서비스를 합니다.


물론 1달러의 팁은 기본...


순식간에 20달러 가까이를 모으네요...

아마도 웬만한 어른보다 높은 수입일 듯








점점 캄보디아 톤레삽호수의 수상마을이 가까와 옵니다.








큰 뱀을 든 아이들이 호객행위를...








바로 이곳이 수상마을로 가기 위한 중간 선착장입니다.

용감한 가족 촬영지라는 현수막도 크게...









수상마을에는 큰 배가 들어갈 수 없습니다.

여기에서 2인승 쪽배로 갈아타고...







두명씩 짝을지어 출발~













수상마을로 들어가니...

캄보디아 주민들어 거주하는 배들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그냥 배를 개조해서 사는 사람들...

물 위에 부력장치를 설치하고 사는 사람들...






대부분 배 위에서 어로 생활을 하며 생활합니다.

배 앞에는 새우등을 양식하기도 한다고 합니다.












톤레삽 호수의 이런 물에서 목욕도 하고 빨래도 하고... 음식도 하고...













그래도 이곳에 사는 캄보디아 사람들의 얼굴에는 미소가 가득합니다.















캄보디아 아이들에게는 이곳 톤레삽 호수는 즐거운 물놀이터

지나가는 관광객들에게 과자 등을 달라고 손짓합니다.


보트에 타기전에 이미 과자는 구입해서 탑승한다는...







배를 타고 계속 이동합니다.












이발소도 있고 슈퍼마켓도 있고...











배를 타고 다니는 노점상? 보부상? 도 있습니다.









우리나라 아이들이 한번쯤은 와봤으면 합니다.

캄보디아 아이들에 비하면 물질적으로 얼마나 풍요롭게 사는지...





이곳은 학교!!!




캄보디아 여행을 고민하신다면 앙코르와트도 좋지만 이곳 톤레삽 호수는 꼭 방문해 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a4b4 a4b4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